구글로고 '지구의 날' Ordinary



으앙ㅋㅋㅋ귀엽당ㅋㅋㅋㅋ
저 뒤에 펭귄은 만세부르다가 퐁당 다이빙합니다
귀엽네요 :)

안양천 벚꽃구경다녀왔어요





친구들과 안양천 벚꽃구경 다녀왔어요
오늘은 참 날씨도 좋네요







사랑해 여름아... Summer cat




2011년 3월 30일 새벽 4시 20분경
폐에 문제가 생긴지 딱 3주째 새벽
여름이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습니다.

오전 화성 강아지넷에서 장례를 치뤘습니다.
빨간 목걸이와 좋아하던 쥐 장난감을 함께 넣어주었어요.

울고 울고 또 울고 담담해졌다가 다시 울고 지쳐 쓰러져있다가 또 울고 
여름이가 눈 감은 후의 일들은 너무나 빠르게 진행되버려서 그런지 실감이 안나요.
고개를 돌리면 침대 위에 잠들어 있는 모습이 보일 것만 같습니다.
아무리 불러도 안나오던 옷 방에 숨어있는 것만 같습니다.
이제 겨우 하루가 지났을 뿐인데 벌써 몇일이 지난 것 마냥 지칩니다
몸의 수분이 모두 눈물로 나오는 것 같아요
여름이가 너무너무 보고싶어요


수술해도 그닥 소용없다고 병원에서 들어왔던 말이
단순히 마취의 위험성이라거나 수술의 성공여부를 떠나
가망없는 상황이었음을 나중에서야 동물병원 선생님을 통해서 알았습니다.

책에서 발견했던, 동일한 증상의 고양이는 나이가 열살도 넘은 아이라 결국 안락사를 시켰다는 글을 보곤
우리 아이는 젊으니까 이겨낼거라고 생각했던 스스로가 괜시리 여름이의 고통을 질질 끌게 한 것은 아닌가 죄스럽기만 합니다.
최근 아이가 아프다고 많이 못안아준게 미안합니다.
마지막 순간에 이름부르며 손잡아준 나를 기억못할까 무섭습니다.


여름이는 우리와 함께 살아가기 위해
무려 3주를 버텼습니다.
온 정신과 체력 모두를 호흡하는 데에만 집중해야 했던 와중에도 여름이는
이름을 부르면 꼬리를 흔들고 쓰다듬어주면 눈을 감는 등 애정표현을 잊지 않았습니다.
우리 가족과 함께 머물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여름이가 태어난 날짜는 이삼일 전이었겠지만
우리집에 왔던 날은 2005년 7월 27일 수요일 밤이었습니다.
채 6살이 되지 못한 여름이는 2011년 3월 30일, 수요일 새벽에 떠났습니다.
그동안 우리 여름이를 귀여워하고 사랑해주셨던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여름아
사랑하고 사랑하는 여름아
그곳에서 숨 편히 쉬고 즐겁게 잘 놀다가
다음 세상에는 건강하게 태어나 나보다 훨씬 좋은 주인만나서
행복하게 오래오래 살아다오
그리고 언젠가 꼭 다시 만나자

사랑해 여름아
사랑해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 사랑해 사랑해



Ordinary

n이버도 t스토리도 e글루도.. 맘에 차는 곳이 없구나;
집없이 헤매는 기분ㅠㅠ...
우선은 자리잡고 적응해보려고 하는데, 이곳에서 만났던 좋은 지인분들과의 관계의 변화에 순간 문득 겁이 났다. 그렇잖아도 낯 엄청 가리고 사람관리도 잘 못하는 내가 누군가와 다시 친해지기 위해 얼마만큼의 시간을 보내야 하는 걸까 생각하니 참 안타깝다;
떠나려고 했던 것보다는 한번 건드려볼까- 하던게;; 여행기랑 맛집리뷰 위주로 글을 쓰다보니 좀 더 공개기록한다는 생각이었는데 ..난 멀티플레이어가 아니잖아? ㅋㅋㅋㅋㅋㅋ
애시당초 나같이 공개적으로 하하호호 잘 못하는 애가 n이버로 간 게 문제인건가 ㅡㅡ;;;

시간은 흐르고 나이는 먹어가지만 나는 아직도 어서 어른이 되고 싶기도 하고, 그냥 철없이 남고 싶기도 하다
편한 사람이 되고 싶다고 생각했지만 그러기엔 내가 편한 맘이 아닌 것 같다
그나마 몇가지는 익숙해져가지만 너무 많은 것이 여전히 서툴고 힘들다
왜 남들처럼 되지 않는걸까...
이거시 바로 이글루의 싸이화-_-ㅋ


요즘은 여름이가 아파서 혼자놀기도 잘 안하고
평일이고 휴일이고 즐길 여유도 그닥 안생긴다
그냥 오늘이 어서 지나가고, 빨리 내일이, 빨리 다음주가, 빨리 여름이가 건강해지기만을 기도하고 있다
그래도 내가 기운내야한다고, 희망을 가지고 긍정적이 되야 한다고 울고 울고 울다가 힘을 낸다
아직 네게 줄 사랑이 너무 많이 남았어
어서 나아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Ordinary



happy 2011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Self Portrait

about
유우롱- 날개달린 늑대
시온- Sean/sion
귀차니스트
트위터: youyulang
welcome to
♪80일간의 지중해 일주♬
☞Photo Gallery☜
notice
저작자표시/비영리목적/동일조건변경허락 등의조건을 따르는 경우에 한하여 스크랩 및 이차적 저작물 을 허락합니다.
link
*transfer(KOR-JPN)*
*이글루펫*